본문 바로가기

사랑하는 아빠가...

아침이 밝아오면 그대를 떠나야 합니다!!??





태어나서 처음으로 장시간의 여행을 하면서 많이 긴장했던 탓인지?

좀처럼 잠을 이루지 못하더니...

.
.
.




이젠 세상 모르듯이 자는구나...

아빠는 다시 일터로 가야 하는데...


아침해가 뜨면 아빠는 돌아가야 하는데...

아 섭섭하다....

.
.
.




라고 말하려고 하고 있는데에~~~


앵~!! 하면...
아빠가 머가 되냥.. =,.-;;;;;....


그나저나 진짜 이산가족이네...
짧은시간이지만...
엄마말씀 잘듣고 있어..

알겠지??

iPhone 에서 작성된 글입니다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