르 꼬르뷔제 | 작은집

 

 

LeCorbusier - Une Petite Masion

르 꼬르뷔제 | 작은집

 

꼬르뷔제가 어머니를 위해 계획했던 18평 남짓하는 말 그대로 작은 집 입니다.

책을 읽어가다보면 알 수 있는 것이...

 

우리가 흔히 접하는 건축서적처럼 도면을 기대할 수 없습니다.

사진과 그에 대한 이야기들이 그 자리를 대신 하고 있지요.

 

 

 

 

책 곳곳에는 거장이 했던 고민들의 흔적인 스케치를 볼 수 있습니다.

이 작은집은 1924년에 지어진 건축물입니다.

사진 역시 요즘의 것들과는 다른 느낌이 전해집니다.

 

 

 

 후반부에는 1950년 정도에 그려진 데생들이 있습니다.

 

 

이 책을 구입한 것도 벌써 10년이 훌쩍 넘었는데...

새삼스레 나는 책장에서 다시 꺼내들어 읽어보고 있습니다.

 

건축가 자신의 어머니를 위해 지어진 집...

으리으리하게 큰 집도 아닌 이 집은 사실 물리적인 크기에 비해 너무 많은 것을 담고 있습니다.

 

또 재미있는 것은...

 

이 집은 설계를 이미 마친 상태에서 집에 맞는 땅을 찾으러 다녔다는 것입니다.

보통 우리가 생각하는 건축 프로세스는 땅이 정해지고 그 땅에 조건등을 따져보고 그에 맞추어 디자인을 진행하는 것이니까요.

 

 

그렇게 효심이 지극한 것도 아닌 저이지만...

항상 부모님께 작은집 을 선물해드리고 싶다는 생각을 합니다.

 

하아...  생각만 벌써 몇년째 인지 모르겠습니다.

 

 

[관련글]

르꼬르뷔제 작은집 (Une Petite Masion)

http://blog.naver.com/archjeon77/60171586446

최근 사진을 포스팅한 블로그입니다.

 

 

유튜브

http://www.youtube.com/watch?v=CvQZWsNhRps

원문 책자를 보여주네요. ^^;;...

 

 

 

집이 작아서 인지 참고할만한 글들이 별로 보이질 않네요. ^^;;;;....